“항상 밝은 모습만 보여주더니..” 이범수 아내 ♥이윤진, 심각한 상황 전했다 (사진)

 

배우 이범수 아내이자 통역사인 이윤진이 건강 이상을 알리며 걱정을 사고있다.

이윤진은 지난 23일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에 “춥고 아픈데 할 일도 많고, 아이들도 못 돌보는 게 서글픈 하루”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병원에서 링거를 맞는 이윤진이 담겨 있다.

특히 평소 SNS를 통해 밝은 모습만 보여주던 이윤진은 해당 사진과 함께 “춥고 아픈데 할 일도 없고, 사랑스러운 아가들도 없는 것이 더 슬프겠죠?”라고 덧붙이며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인스타그램 댓글로 “이게 무슨 일인가요?”, “윤진님 아프지 마세요”, “얼른 쾌차하시길 기원합니다”, “엄마들은 아파도 제대로 쉬지 못하고 온통 아이들 생각뿐인 것 같아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나운서 출신 통역사 이윤진은 2010년 배우 이범수와 결혼, 슬하에 딸 이소을 양과 아들 이다을 군을 두고 있으며 과거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 출연한 바 있다.

사진출처  _ 이윤진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