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 했습니다” 펜싱 김정환 선수, 너무나 기쁜 ‘2세 소식’ 전했다 (사진)

이하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2

지난 29일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 2’에서는 충격과 반전이 난무하는 브로들의 신년 사주 풀이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관상가는 김정환을 보고 “재산궁이 좋으신 관상”이라며 “코끝이 안정적이고 관상학적으로 재물이 풍요롭고 장수할 수 있는 기운을 가진 얼굴상”이라고 말했다.

이어 관상가는 “사주 운명학상으로 볼 때 처복이 아주 좋다. 처의 덕을 많이 보고 처가 물심양면으로 희생을 해준다. 내 남편이 원하는 건 맞춰주게끔 바뀐다. 결혼하고 일이 더 잘 풀린다”고 말하면서 “자식 복도 좋다”며 “자식을 갖게 되면 아들 둘을 갖게 될 가능성이 크다”고 언급했다.

그러자 김정환은 “여기서 말씀드릴 게 있다. 아들 둘이라고 하지 않았냐. 실제로 와이프가 임신 14주”라며 최초로 2세가 생긴 사실을 밝혔다. 김정환은 “아직 성별은 모르는데 아들 둘이라고 하는 거 봐선 ‘아들인가?’ 그런 기분이 든다”고 말했다.

​​​​​​​

지난해 9월 김정환은 4살 연하의 승무원 아내와 결혼했고 아직 자녀는 없었다.

[저작권자 ⓒ투데이사건사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