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13년 만에 MAMA 무대 선다.. ‘스우파’ 댄서들과 무대 펼칠 것

연합뉴스 (이하)

이효리가 무려 13년만에 MAMA 무대로 컴백한다.


6일 관계자들에 따르면 이효리는 11일 열리는 2021 Mnet Asian Music Awards(이하 MAMA)에서 화제의 ‘스트릿댄스 우먼 파이터’와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앞서 이효리는 MAMA 최초로 여성 호스트로 발탁, 눈길을 끌었다. 호스트에 이어 무대까지 오르며 오랜만에 퍼포먼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효리가 MAMA 무대에 서는 건 사실상 처음이다. 2008년 MKMF 시절 빅뱅과 합동 무대를 보여준 뒤 MKMF가 MAMA로 바뀐 후 무대는 처음인 셈이다.


이번 공연은 올해 최고의 화제성을 자랑하는 ‘스우파’ 댄서들과 그들이 선망의 대상으로 꼽는 이효리의 합동 무대인 만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올해 워너원 재결합 등 MAMA에 많은 볼거리중 또 하나의 관전포인트다.

2021 MAMA는 11일 오후 6시 열린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