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 틱톡을 중심으로 퍼지고있는 ‘XXXX’ 햄버거 알바생 영상.. 사람들 ‘경악’

 

연합뉴스

햄버거 프랜차이즈 롯데리아 직원이 주방에서 담배를 피우는 영상이 온라인에서 퍼지며 논란이다. 지난 11일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에는 6~7초짜리 분량의 영상이 올라왔다.

연합뉴스

영상에는 롯데리아 로고가 적힌 모자를 쓴 한 직원이 주방에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직원은 주방 조리 시설 위에 손을 올린 채 담배 연기를 내뿜어 내고있다.

틱톡 캡처
틱톡 캡처

영상에 찍힌 비위생적인 실태에 네티즌들은 경악을 표하고 있다. .12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해당 직원은 국내 롯데리아 가맹점에서 근무 중인 아르바이트생인 것으로 확인됐다.

같은 날 롯데GRS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심야 근무를 마친 아르바이트생 두 명이 주방에서 찍은 영상으로 확인됐다”며 “이들을 즉시 업무에서 배제한 상황”이라고 설명하였다.

해당 매장은 영상이 올라온 지난 11일부터 영업이 중단된 상태다. 롯데리아 측은 매장 위생점검과 직원 교육 등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 12월에는 한 프랜차이즈 치킨 업체 직원이 전자담배를 피우며 음식을 만지는 영상이 공개돼 공분을 샀다.

[저작권자 ⓒ투데이사건사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