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세대가 뽑은 ‘가장 예쁜 연예인’… 3위 신민아· 2위 수지· 1위는 압도적으로 ‘이 사람’이 차지했다

이하 한소희 인스타그램

19일 얼루어코리아는 MZ세대 300명에게 요즘 가장 예쁘다고 생각하는 뷰티 뮤즈가 누구인지 물었더니 48%가 한소희를 꼽았다고 밝혔다.

이어 가수 겸 배우 수지(19%), 배우 신민아(14%), 걸그룹 에스파(13%), 걸그룹 소녀시대의 멤버이자 배우 윤아(6%)가 뒤를 이었다.

 

한소희는 곧 공개되는 드라마 ‘사운드트랙#1’의 촬영을 최근 마쳤다. ‘사운드트랙#1’은 20년 지기인 남녀가 2주 동안 한 집에 머물면서 서로의 마음을 알아가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다. MBC ‘돈꽃’ 이후 김희원 PD와 다시 호흡을 맞췄다. 한소희가 맡은 역할은 작사가다. 상대 배우는 박형식이다.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한소희는 사람들이 자신을 좋아하는 이유에 대해 “저 좀 소심한 편이거든요. 그럼에도 뭔가 솔직하게 표현하고 제 감정을 여과없이 드러내는 걸 팬들이 좋아해주시는 것 같아요. 하나의 색깔로 인정해주시는 것 같거든요. 저 사람은 대체 뭘까? 왜 저러지? 이렇게 봐주시는 것 같아서 그게 저한테는 좋은 관심인 거죠”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투데이사건사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