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에게 목졸려 쓰러진 고등학생 뇌출혈·뇌전증… 피해자 자해 (+영상)

↑유튜브 ‘YTN NEWS’

‘YTN NEWS’

30일 YTN측은 지난 6월 부산서 10대 청소년이 또래의 목을 졸라 쓰러뜨리는 모습이 담긴 CCTV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흰색 바지를 입은 10대 학생은 맞은편에 있는 다른 학생에게 손짓하며 다가가 주저하는 학생 뒤에서 갑자기 목을 졸랐다.

피해 학생이 벗어나기 위해 안간힘을 썻지만 가해자는 피해 학생이 땅바닥에 쓰러지기 전까지 목을 졸랐다.

이 과정에서 피해 학생의 머리는 아스팔트에 부딪혔고 심각한 피해를 입었다.

사건 당시 충격으로 피해 학생은 뇌출혈과 뇌전증이라는 진단과 뇌 기능 이상에 따른 인격 및 행동 장애가 오게 됐다.

피해 학생과 평소 알고 지내던 가해 학생은 경찰과 검찰 조사를 거쳐 재판에 넘겨졌고 학교에서 퇴학 처분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