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앞바다서 사람 공격하는 ‘식인상어’ 발견 “몸길이 2m..”

부산해양경찰서

지난 30일 부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9일 오후 6시경 부산 남구 감만동 부산항 8부두 인근 해상에서 죽은 상어가 발견됐다.

순찰 중이던 부산항 보안공사 직원이 발견하고 해경에 신고했으며 발견된 상어는 길이 2m, 무게 100~120kg로 추정됐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이 상어는 청새리상어로 추정되며 사람을 공격한 사례가 있어 백상아리 다음으로 위험한 상어로 분류되고 있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