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연쇄살인마 이춘재가 ’14건 살인과 약30건 성범죄’ 자백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2일 오전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이춘재 관련 브리핑을 열었다.

경찰에 따르면 이춘재가 9차례 이뤄진 대면조사서 화성 사건에 더해 살인사건 5건을 추가로 저질렀다고 털어놨다.

이어 위와 더해 강간과 강간미수 범행 30여 건도 자신이 저질른 것이라 자백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경찰은 이춘재가 자발적으로 구체적으로 살인,성범죄 사실을 털어놨다고 알렸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