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락하는 습관 비슷한 연인이 더 행복하게 만난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연인들의 싸움의 이유 중 가장 흔한 레퍼토리는 ‘연락’ 문제다.

서로 다른 습관이 오해를 낳고, 또 서로를 서운하게 만들기 때문이다.

지난달 28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메세지를 보내는 습관이 비슷한 커플이 더 행복하다는 연구 결과를 밝혔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미국 페이스대 심리학과 리오라 트루브 연구진은 연인이 있는 19~29세 남녀 200명을 대상으로 메세지 이용을 조사했다.

연구진은 실험 참가자들에게 연인들의 메세지 대화의 빈도, 애정표현, 분노 좌절감 표현 등을 얼마나 하는지에 대한 데이터와 ‘연인을 얼마나 사랑하는가,연인이 당신의 필요한 부분을 얼만큼 충족 시키는가’등의 질문으로 관계 만족도를 조사했다.

조사 결과 하루에 비슷한 횟수의 메세지를 주고받는 커플은 한쪽이 일방적으로 연락하는 커플보다 관계 만족도가 높았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또 갈등 해결을 위한 메세지도 비슷한 양으로 주고 받는 커플은 두 사람 다 비슷한 감정을 다루기에 실제로 갈등 해결이 수월하고 행복도도 높았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