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 155cm 이하만 누릴 수 있는 특혜 ‘이불 가로로 덮기’…발까지 덮고도 남아 따뜻+포근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여름이 지나가고, 언제 더웠냐는 듯이 쌀쌀한 날씨가 계속되는 요즘, 두꺼운 이불이 등장하고 있다.

피곤함에 쩔어 이불속으로 들어가 누웠을 때 발이 시려 세로방향으로 이불을 돌리려 애써도 잘 돌려지지 않아 짜증이 난 적이 있을 것이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양세형, 딘딘

하지만 키 155cm 이하인 사람이라면 이런 고통을 겪을 필요가 없다.

이불을 가로로 덮어도 발이 빠져나오지 않기 때문이다.

더불어 키가 140대인 사람은 “이불을 가로로 덮고, 발 아래에 이불을 까는 것도 가능해 차가운 바람도 안들어오고 포근해서 좋다”는 누리꾼도 있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