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나도 악플 많이 받아, 우울하다” 심리적 안정 적신호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장도연 인스타그램

최근 장도연이 악플 고충을 토로했다고 전해진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상혁, 딘딘의 오빠네 라디오’에 게스트로 출연한 장도연은 DJ 딘딘과 김상혁의 “호감 연예인으로 유명한데 악플을 받아본 적 있나”라는 질문에 “물론 나도 악플을 많이 받는다”라고 답했다.

그는 “호불호가 있으니 (악플을 받는 건) 당연한 일이다. 싫어하시는 분들도 있다”고 말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장도연 인스타그램

이날 장도연은 개그우먼이 된 계기에 대해 “신동엽 선배님이 비연예인들을 데리고 토크쇼를 했는데, 상금을 준다고 해서 나갔다”며 “신동엽 선배님이 개그우먼 할 생각이 있냐고 물어봤다”고 밝혔다.

얼마전 우리의 곁을 떠난 설리의 자살소식에 많은 누리꾼들은 걱정과 함께 따뜻한 위로를 보내고 있다고 전해진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