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무선 이어폰 ‘픽셀 버드 2’ 끼기만 하면 ‘실시간 통역’ 가능하다

구글

구글에서 새로 개발한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픽셀 버드 2’가 2002년 출시를 앞두고 타 블루투스 이어폰과 차별화된 기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5일 미국 뉴욕에서 구글이 발표한 픽셀 버드 2의 기능에는 구글 어시스턴트를 활용한 실시간 번역 기능을 갖추고 있다고 한다.

구글

또한 기존 픽셀 버드와 달리 커널형 디자인을 채택하였으며, 음성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빔 포밍 마이크’가 장착되었다.

픽셀 버드2는 1회 최대 5시간 이용가능하며 화이트, 블랙, 오렌지, 민트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