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익스프레스 인싸’ 윤쭈꾸, 전효성과 드라마 찍는다

인터넷 커뮤니티

최근 ‘워크맨’에 출연했던 윤쭈꾸가 배우로 정식 데뷔한다고 전해진다.

지난 22일 지산크리에이티브스 측은 윤쭈꾸가 웹드라마 ‘내 마음에 그린’에 출연한다고 말했다.

전효성과 최규진 주연의 ‘내 마음에 그린’에서 윤쭈꾸는 비중 있는 MC 역할로 탁월한 진행 능력과 단독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인터넷 커뮤니티

앞서 윤쭈꾸는 장성규의 유튜브 채널 ‘워크맨’ 에버랜드 편에 출연해 예능감을 뽐낸 바 있다.

해당 영상은 조회수 1,000만 회 이상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끌었고 윤쭈꾸 또한 스타덤에 올랐다.

윤쭈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전직 놀이공원 아르바이트생으로서 특유의 끼와 에너지를 발산하고 있다.

유튜브 워크맨

또한 그는 최근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에 등장해 독보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배우의 길을 본격적으로 걷기 시작한 윤쭈꾸가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대중 앞에 설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터넷 커뮤니티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