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음식 빼먹는 대행기사들 때문에…’배달 안심 스티커’ 등장

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배달 대행 기사들이 음식 배달 중 주문한 고객의 음식을 몰래 빼먹는 사례가 이어지며 큰 화제가 되었다.

음식점의 소속 배달원이 아닌 배달 대행 기사의 특성 상 해당 가게에서 문제의 대행기사를 받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다른 업체의 배달 일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인 대응이 어려웠다.

온라인 커뮤니티

배달 대행 기사들의 계속된 만행에 여러 음식점들은 ‘음식배달 안심 스티커’를 준비 해 음식의 포장지에 붙이기 시작했다.

대행기사들이 몰래 음식을 빼 먹지 못하도록 포장 겉면에 스티커를 붙임으로써 음식 빼먹기를 방지하는 목적이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