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차(?) 창문 열고 팬 서비스해주는 세젤귀 건후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최근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가 자그마한 몸에서 뿜어져 나오는 연예인 포스로 누리꾼을 미소짓게 했다고 전해진다.

지난 23일 울산 동구에 위치한 한 셀프 주유소에는 축구선수 박주호와 이근호, 김보경, 김승규가 일일 주유원으로 나서는 이벤트가 진행되었다.

이날 선수들은 주유소에 방문한 차량에 직접 주유를 해주는 서비스등 쉽게 볼 수 없는 모습들을 선사했다.

울산현대축구단 공식 포스트

때문이 이 주유소는 울산 현대 축구팀의 팬들로 문전성시를 이뤘다고 한다.

이날 이벤트가 종료된 후 온라인에는 선수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선수들보다 더 눈길을 끈건 역시 박주호의 아들 건후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었다.

주유소에 들른 건후는 자동차 안에서 여유로운 표정으로 창밖을 바라보고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인터넷 커뮤니티

베이비시트에 몸을 맡기고 창문을 내리고 있는 건후의 모습은 마치 카메라에 둘러싸인 연예인의 모습을 보는 광경이었다.

건후의 모습을 접한 누리꾼들은 “건우 완전 셀럽이다”, “으앙 너무 귀여워”, “앞에 계신분 매니저신가요” 등의 유쾌한 반응을 보이고 있었다.

한편 최근 건후와 축구선수 박주호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뜨거운 인기를 모으고 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