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상조 회장 장남 마약 박스안에 넣어 몰래 가져와.. “마약 투약한 사실도 확인”

뉴스8

지난 14일 SBS뉴스 보도에 따르면 상조업체 보람상조 회장 장남이 마약을 밀반입해 투약한 혐의로 구속됐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최씨는 앞서 8월 해외 우편을 통해 미국에서 코카인,엑스터시3백정,케타민을 코코아 믹스 박스 안에 몰래 넣어 가져왔다.

검찰은 공항 세관을 통해 알아냈으며 이후 마약 검사 과정서 최씨가 코카인을 3번 투약한 사실도 밝혀냈다.

뉴스8

보람상조 그룹 측은 해당 사건에 대해 아는 것이 없다고 했으며, 최씨는 그룹 핵심 계열사의 2대 주주로 회사 경영에 깊숙이 개입하고 있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