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12, ‘인덕션 4구+에어팟’ 기본 옵션으로 나온다

phonearena

앞으로 애플이 2020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는 ‘아이폰 12’.

이 아이폰 12 시본 번들에 에어팟이 포함될 것이라는 보도가 전해졌다.

지난달 29일(현지 시간) 대만 디지털 전문 매체 ‘디지타임즈’는 “삼성, 샤오미, 애플 등 스마트폰 제작 및 판매 업체들이 무선 이어폰을 번들로 묶어 판매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매체는 “무선 이어폰이 추가되는 만큼 가격이 오를 것으로 예상되며 애플의 경우 에어팟 1세대를 판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삼성은 버즈를 추가하며 샤오미 역시 에어닷을 번들에 묶는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apple

지금까지 제기된 루머를 종합하면 2020년에 출시될 예정인 아이폰 12는 아이폰 4와 비슷한 디자인 형태를 띠고 있다.

앞뒷면 유리 덮개를 연결하는 금속 프레임이 곡선이 아닌 평평할 것이며 아이폰 11 프로, 프로 맥스보다 한 단계 더 나아가 카메라가 4개 장착될 예정이라고 한다.

해당 카메라들은 각각 표준, 광각, 초광각, ToF(Time of Flight) 기능을 맡을 것으로 예측된다.

또한 후면에 박힌 아이폰의 로고에 라이트를 장착해 알람 등을 표시할 전망으로 보고 있다.

애플이 목놓아 외치는 ‘혁신'(Innovation)이 과연 아이폰 12에서 실현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apple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