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훈 ‘징역 5년’에 오열하더니… “인정 못한다” 항소장 제출

최종훈 / 연합뉴스

집단 성폭행 혐의로 얼마 전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았던 가수 최종훈씨가 판결 결과에 불복하고, 항소장을 제출했다.

4일 법원 측에 따르면 최종훈씨의 법률대리인이 서울 중앙지방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했다고 한다.

최종훈 / 연합뉴스

최씨는 지난달 29일 동료가수 정준영를 비롯한 여러 사람과 함께 여성 집단 성폭행 및 강제 추행 혐의로 징역 5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정준영씨는 징역 6년을 선고받았다.

이들은 선고 직후 법정에서 눈물을 훔치고 오열하기까지 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