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예소방관’ 박해진, 소방경으로 1계급 특진…’꾸준한 지원 활동 공로’

이하 마운틴 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이 명예 소방관에서 소방경으로 1계급 특별승진을 했다고 한다. 꾸준한 소방관 지원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은 것이다.

박해진은 지난 9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1계급 특진 위촉행사에 참석했다. 정문호 소방청장 등 관계자들이 함께하였다. 박해진을 특별승진 대상자로 위촉되었다.

기존 소방위에서 소방경으로 1계급 특진했다고 한다. 어깨에 무궁화 2개가 되었다. 소방청은 “명예 소방관으로서 소방공무원 국가직화의 필요성을 홍보하고 안전 문화를 전파하는 데 공이 크다”고 전하였다.

박해진은 “소방관이란 글자만 봐도 뭉클하다. 우리를 조건 없이 지켜주는 유일한 분들”이라면서 “그분들이 받아야 할 마땅한 칭찬과 인사를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전할 뿐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런데, 이런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할 뿐이다. 제 어깨에 무궁화를 얻을 거라 생각을 못 했기에 뭉클하다”며 소감을 말했다.

안전교육에 힘쓰자는 메시지도 전했다. “많은 사고가 나고 있다. 안전교육에 관심을 가지는 것은 나와 모두를 위한 방어책이다”며 “앞으로도 소방관으로서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해진은 정문호 소방청장 등과의 자리에서 “안전교육 및 소방관 트라우마 치료 등에 앞장서겠다”는 포부도 전했다고 한다. 현장에서 박수갈채를 받았다.

박해진은 지난 2016년부터 꾸준히 소방관 관련 봉사활동을 해왔다고 알려졌다. 소방관 아버지를 둔 팬과의 인연으로 소방관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하였다.

소방관 달력에 무료로 참여해 수익금을 기부했다고 한다. 소방안전 캠페인 영상에 출연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고 전해졌다.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 11월, 소방의 날에 명예 소방관으로 위촉되었다. 지난달에는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받기도 하였다.

한편 박해진은 내년 방송 예정인 드라마 ‘시크릿’ 촬영을 종료했다고 한다. 극 중 119특수구조대원 역할을 맡은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