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명’ 사상한 음주운전 사고 낸 ’20대’ 징역 2년 6개월 선고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음주 운전 사고로 3명의 사상자를 낸 20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다고 한다.

청주지법 형사1단독 고승일 부장판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사상 및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된 A(22)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고 지난 11일 전했다.

고 부장판사는 “만취 상태에서 중앙선을 침범해 사고를 냈고 피해자들의 피해가 심각해 엄벌이 불가피하다”며 “피고인이 초범이고 일부 피해자와 합의 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하였다.

A씨는 지난 6월 9일 오전 4시 35분께 청주시 서원구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중앙선을 넘어 마주 오던 B(59)씨의 승용차를 들이받았다고 한다.

이 사고로 B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숨졌다고 알려졌다. 그의 차에 타고 있던 동승자 2명도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은걸로 전해졌다.

대학생으로 알려진 A씨는 면허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19% 상태로 운전했던 것으로 적발됐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