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수 선정 올해의 사자성어, <共命之鳥> ‘공명지조’

201384021-1280
교수신문

“상대방을 죽이면 결국 함께 죽는다”

상대를 죽이면 자신도 함께 죽는다는 뜻을 가진 사자성어 ‘共命之鳥(공명지조)’ 가 교수들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로 선정되었다.

Two-headed-bird-671846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공명지조에서 ‘공명조’는 불교 경전에 등장하는 머리가 두개인 상상의 새로써 한 머리가 다른 머리를 죽이려다 둘 다 죽어버리게되는 설화를 가지고 있다.

이 공명조가 현재 분열되어있는 한국사회의 현실을 잘 나타낸다는 이유에서 ‘공명지조’가 33%의 지지를 받으며 올해의 사자성어로 채택되었다.

2137-52
교수신문

교수신문은 2001년부터 매년 교수 설문조사를 통해 한 해를 상징하는 사자성어를 선정해왔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