짬에서 나오는 즉흥 연기로 연예대상에서 카메라를 사로잡은 ‘유병재’

Kakao-Talk-20191231-182608937

지난 30일에 열린 ‘MBC 방송연예대상’은 많은 기대 속에서 개최 되었다.

이날 노홍철은 뮤직앤 토크 남자 부문 최우수상을 받고 소감을 전했는데, ‘본인은 상을 못 받을 줄 알고 면도도 안하고 왔다’고 전했다

Kakao-Talk-20191231-182622119

근데 이때 카메라 감독이 유병재를 클로즈업하며 머쓱해하며 수염을 만지는 유병재가 나왔다.

Kakao-Talk-20191231-182634210

또한 노홍철이 탈색을 했는데 머리가 다 녹아버렸다며 모자를 벗자

Kakao-Talk-20191231-182645546

또 카메라 감독이 유병재를 클로즈업했고 유병재는 탈색만 머리를 만지며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 날 누리꾼들은 유병재와 카메라 감독의 티키타카덕에 많은 웃음을 얻었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