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과 동시에 모습 감춘 ‘개리’, ‘슈퍼맨이 돌아왔다’로 복귀한다”

티스토리

결혼과 동시에 모습을 감췄던 개리(강희건)가 예능으도 돌아온다고 전해진다.

한 예능국 관계자는 7일 일간스포츠에 “개리가 이달 중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촬영을 앞두고 있다. 일회성이 아닌 고정 출연이다. 개리 촬영분은 다음달 초 방송될 예정이다”고 밝혔다고 한다.

개리는 리쌍으로 데뷔한 이후 SBS ‘런닝맨’을 통해 힙합이 아닌 유쾌한 이미지를 대중에게 심어줬다. 다년간 ‘런닝맨’에서 활동을 해오다 2016년 돌연 하차했고 2017년 4월 스스로 결혼 소식을 SNS에 공개했다. 결혼식은 철저리 비공개로 진행됐다고 알려졌다.

넥스트데일리

말 뿐인 비공개가 아닌 길(길성준)은 물론 소속사 매니저·스타일리스트·7년간 동고동락한 ‘런닝맨’ 팀 등 최측근 누구에게도 결혼 소식을 사전에 전하지 않고 언약식으로 치렀다. 그리고 그해 10월 아빠가 됐다. 결혼 때와 마찬가지로 출산 소식도 인스타그램에 아기 발 사진과 ‘개리 주니어’라는 설명으로 대중에게 공개했다.

결혼과 동시에 국내에서는 그의 모습을 보기 힘들었다. 중국 소속사를 통해 음원 발매 소식 및 중국 내 공연 개최를 알렸다. 국내 활동은 ‘런닝맨’ 하차 후 4년만인 셈이다.

결혼부터 출산, 근황까지 모든 게 비밀이었던 개리가 자신의 가족까지 공개하는 리얼리티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중앙일보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