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아, “여배우 A의 이간질로 촬영장서 왕따당했다” 폭로… 더보기

YouTube ‘미르방’

지난 8일 배우 고은아가 자신의 친동생 가수 미르의 유튜브 채널 ‘미르방’에 출연했다.

남내는 배우 고은아가 직접 겪은 ‘연예계 텃세’에 대한 에피소드들을 공개했다.

YouTube ‘미르방’

‘이 정도일 줄을 몰랐죠?? 배우들의 기 싸움’의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에서 배우 고은아는 자신이 한 영화 촬영장에서 겪은 텃세 경험담을 털어놓았다.

여배우 A의 이간질로 그녀는 잘 지내던 스텝과 배우들로부터 한순간 따돌림을 받았고 억울함에 그녀는 “한 스태프를 붙잡고 이유를 묻자 스태프은 ‘은아야 너 정말 모르겠어?’라며 네가 평소 배우와 스태프 뒷담화를 하고 다닌다는 소문이 돌았다”며 “한 여배우가 전한 말이라고 하더라”고 경험담을 전했다.

고은아는 “현장에서 분위기메이커였다. A씨가 자신이 주목을 못받자 시샘한 것 같다”며 “아직까지 사과를 못 받았다”고 덧붙였다.

동생 미르는 “텃세 문화는 바꾸기 힘들다”며 “내가 그 위치가 됐을 때 안 하는 방법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소문은 난다. 결국 본인 이미지를 하락시키는 거다”며 “텃세 부리는 사람들이 알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YouTube ‘미르방’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박한빛 인턴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