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5승 ‘미쉘 위’, 올여름 ‘딸 출산’한다

인스타그램 @michellewiewest

재미교포 골퍼 ‘미셀 위(31)’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인스타그램 @michellewiewest

미셀 위는 10일 “딸아, 우리는 벌써 너를 많이 사랑한다. 올여름 너를 빨리 만나고 싶어”라며 자신의 남편과 분홍색 아기 신발과 분홍색 아기 옷을 들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

미셀 위는 올여름 딸을 출산할 예정이다.

그녀는 지난해 8월 NBA 골든스테이트 구단 사무국에서 일하는 조니 웨스트와 결혼했다.

미쉘 위는 2020년 미국 여자프로골프 투어 개막전에 딸의 출산을 위해 불참한다.

인스타그램 @michellewiewest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박한빛 인턴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