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나이 ’43세’ 김사랑, 세월도 무색한 ‘꽃미모’ 뽐냈다

이하 김사랑 인스타그램

배우 김사랑이 꽃미모를 자랑했다.

김사랑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촬영중”이라는 문구를 게재했다. 이와 함께 한 장의 사진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사랑은 한 손으로 턱을 괸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었다. 흰색 자켓 차림의 그는 흑발에 레드립으로 포인트를 주며 꽃미모를 완성했다.

43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로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ek.

김사랑의 근황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예쁘다 ㅜㅜ”, “자기관리 열심히 하는 듯”, “멋있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박한빛 인턴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