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 10cm 커지기 vs 시력 4.0 되기” 당신의 선택은?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인터넷 커뮤니티

누구나 간절히 바꾸고 싶은 콤플렉스 하나쯤은 있을 것이다.

특히 실생활이 불편할 정도의 신체적 약점이 있거나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여 개선하고 싶은 마음이 드는 건 당연할 것이다.

그래서일까. 지난 1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시력 4.0 갖기 vs 키 10cm 추가되기”라는 글이 올라오자 누리꾼들은 저마다 희망사항을 쏟아내며 큰 관심을 가졌다.

내용에 따르면, 시력 4.0을 고를 경우 당신은 남들이 못 보는 것까지 뚜렷하게 볼 수 있는 슈퍼맨 눈을 갖게 된다.

라식 수술로 1.0까지 업그레이드 한 것보다도 약 4배 이상 시력이 좋아지고, 사냥하는 맹수의 시력과도 맞먹는 수준이 되는 것이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인터넷 커뮤니티

반면 키는 딱 10cm 추가라 사람마다 받아들여지는 변화가 다를 수 있다. 현재 150대 작은 키로 늘 위축되어 있는 여성이라면 160대 평균 키에 근접해지는 정도다.

또 자신의 키가 작지는 않지만 뭔가 조금 애매하다고 여겼던 170대 사람들은 180대의 큰 키를 갖게 돼 모두의 주목을 받을 수 있고 모델의 꿈도 펼쳐볼 수도 있다.

솔깃해지는 두 가지의 선택지에 누리꾼들의 선택은 크게 엇갈렸다고 전해진다.

시력을 택한 이들은 “저 정도 시력이면 500m 밖에 있는 숫자도 읽을 수 있겠다”, “수업 때마다 칠판 글씨 안 보여 맨날 앞자리 앉았는데 진짜 시력 좋아지는 게 소원이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었다.

키를 선택한 이들은 “힐 신고 다니면 발 아팠는데 10cm 면 감지덕지하겠다”, “키 작다고 맨날 놀림당하는데 키 커지면 행복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

만약 이 둘 중 ‘하나만’ 고를 수 있다면 당신은 어떤 선택을 할 것 같은가.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SBS 상류사회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