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n번방 회원 중 ‘공직자’ 있는지 제대로 조사해라”

문재인 대통령 “n번방 회원 중 ‘공직자’ 있는지 제대로 조사해라”

인터넷 커뮤니티

23일 문재인 대통령은 n번방에 대한 국민적 분노가 커지자 직접 이 사건에 대한 엄중 수사를 지시했습니다.

가입자 전체에 대한 조사를 지시하면서 “회원 중에 공직자들이 있는지 가려내라”라고 특히 강조했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한 바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악성 디지털 성범죄를 끊어내라는 국민들, 특히 여성들의 절규로 무겁게 받아들인다”라고 말했습니다.

연합
청와대

이어 “경찰청에 특별 조사팀이 강력하게 구축되기를 바란다”라며 n번방 회원 중에 공직자가 있는 지도 꼼꼼히 파악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n번방 가해자가 국가와 국민에 봉사하며, 국민 세금으로 살아가는 것은 있을 수 없다는 판단 때문으로 보입니다.

이 같은 소식에 시민들도 환영의 인사를 보내고 있습니다. 모든 n번방 가해자가 엄벌을 받아야 하지만, 공직자가 있다면 더욱 강한 처벌을 받아야 한다고 시민들은 입을 모으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