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매니저 아티스트 차량 사적 이용? … ‘여자친구’ SNS 자랑하다 적발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l_2020051902000827800161631.jpg 입니다.
스포츠경향

그룹 방탄소년단 매니저가 회사 차량을 사적으로 이용했다는 의혹에 대해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이 입장을 내놓았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사실관계 확인 후,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120686_e18489e185b3e1848fe185b3e18485e185b5e186abe18489e185a3e186ba-2020-05-18-e1848be185a9e18492e185ae-6-17-56-1024x511_1589793662.png 입니다.
온라인커뮤니티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방탄소년단 차량에 여자친구 태우는 매니저’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되어 논란이 일어났다.

해당 글에 따르면 한 여성이 최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방탄소년단의 차량으로 추정되는 차의 내부 영상을 올렸고, 영상에는 한 남성이 운전석에 앉아있는 모습도 담겨있었다. 이에 방탄소년단 매니저가 회사 차량을 사적으로 이용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91223091854_1404993_1200_800.jpg 입니다.
FLLA 코리아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