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의생’ 석형쌤의 리즈 시절 화제, “이렇게 잘생겼었어? 조각인줄”

슬기로운 의사생활

김대명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엉뚱하지만 따뜻한 반전 매력의 산부인과 의사로 분해 매회 시청자들의 마음에 불을 지폈다. 드라마가 종영되고 그의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올해 41살인 김대명의 젊은 시절 사진이 화제다.

과거 tvN ‘미생’ 측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당시 작품에 출연하던 김대명의 과거 사진을 공개했었다. 사진 속 김대명은 날씬한 모습에 날렵한 턱 선을 자랑한다.

온라인커뮤니티

과거 뮤지컬 ‘어쌔션’ 제작발표회 사진 속 김대명은 슬림한 몸매에 훈훈한 외모를 자랑한다. 큰 키에 오뚝한 콧날, 갸름한 얼굴선이 부드러운 이미지를 물씬 풍기고 있어 여성들을 설레게 한다.

이를 접한 누리꾼은 “석형쌤 어릴 때는 완전 날렵했다”, “지금은 귀엽고 저 때는 멋있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커뮤니티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