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제자 호텔방 강제로 들어가고 추행한 서울대 교수.. ‘직위해제’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e8995f25-fb31-49d5-ba58-28be2626f8b7.jpg 입니다.
연합뉴스

서울대 음대 한 교수가 대학원생 제자의 숙소 방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가는 등 갑질과 성희롱을 해왔다는 의혹이 제기돼 직위 해제되었다고 전했다.

4일 대학가에 따르면 서울대는 음악대학 소속 교수 A씨를 지난 4월 징계위원회에 회부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0503061_20171109.jpg 입니다.
마녀의 법정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학생들에 따르면 A 교수는 지난해 7월 유럽 학회 출장길에 동행한 대학원생 B씨에게 새벽에 여러 차례 전화를 걸다가 B씨가 받지 않자 호텔 방에 찾아가 강제로 문을 열고 들어갔다고 한다. A 교수는 사건 이후에도 B씨에 대한 갑질과 성희롱을 여러 차례 반복한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3월부터 이 사건 조사에 착수한 서울대 인권센터는 해당 교수가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A 씨를 성희롱하고 인권을 침해했다며 정직 12개월 이상의 중징계를 내려 달라고 대학본부에 요청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_51235_1.jpg 입니다.
미스리플리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