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로 ‘불바다’된 아파트 ‘3층’서 뛰어내린 3살·10살 아이 구해낸 어른들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ats.jpg 입니다.

지난 23일 JTBC ‘뉴스룸’ 21일(현지 시간) 프랑스 그르노블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에 대해 전했다. 이날 아파트 3층의 한 집이 시커먼 연기에 휩싸였다. 부모가 집을 비운 사이 불이 났고 두 아이가 갇혔는데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z6cs780bylci555x93ia.jpg 입니다.
이하-YouTube ‘JTBC News’
ADVERTISEMENT

창밖으로 탈출해야 하는 상황이지만 3층 높이는 12m나 됐다. 이때 어른들이 나섰다. 아이들이 무사히 뛰어내리도록 아래에서 받기로 한 것.한 대학생이 아이들에게 뛰어내리면 받아주겠다고 외쳤고 주변에 있던 주민 대여섯 명도 즉각 동참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rqxf1j3ir057puqj9wo1.jpg 입니다.
ADVERTISEMENT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u036od1yke8jn4479e0x.jpg 입니다.

10살 된 형이 먼저 3살 동생을 창밖으로 떨어뜨린 뒤 자신도 직접 뛰어내렸다. 어른들은 힘을 모아 두 아이를 품으로 안았다. 해당 영상은 SNS를 통해 퍼져나가며 몸을 던져 아이들을 구해낸 어른들에게 감사와 찬사의 인사가 쏟아지고 있는중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6139dt2n25m7365v8aa.jpg 입니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NTERWORKSMEDIA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