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주빈 공범’ 29세 남경읍 신상공개, 경찰서 나서며 “죄송하다”

뉴스1

경찰은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성 착취방 ‘박사방’을 운영한 ‘박사’ 조주빈(24·구속기소)의 주요 공범으로 가담한 남경읍(29)의 신상을 공개했다.

남경읍의 얼굴은 이날 오전 8시쯤 서울 종로경찰서에서 검찰로 가는 호송차에 타는 과정에서 공개됐다.

15일 서울지방경찰청은 “피의자의 인권과 가족, 주변인이 입을 수 있는 피해 등 공개 제한 사유를 심도 있게 논의했다. 국민의 알 권리 재범방지 및 범죄 예방 차원에서 공공의 이익에 부합해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남경읍의 신상정보를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뉴스1
ADVERTISEMENT

포승줄로 묶인 채 검은색 운동복 차림, 마스크를 쓰지 않은 모습으로 나온 그는 “혐의를 인정하냐”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고개를 끄덕였다.

이후 “범행의 동기가 무엇이냐”, “피해자에게 하고픈 말이 있는가” 등의 질문에는 “죄송하다”고만 답했다.

경찰 관계자는 “앞으로도 피의자 개별의 범죄혐의와 불법 정도를 토대로 신상공개 여부를 적극적으로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A%25B2%2580%25EC%25B0%25B0%25EB%25A1%259C%25EC%2586%25A1%25EC%25B9%2598%25EB%2590%2598%25EB%258A%2594%25EB%25B0%2595%25EC%2582%25AC%25EB%25B0%25A9%25EA%25B3%25B5%25EB%25B2%2594%25EB%2582%25A8%25EA%25B2%25BD%25EC%259D%258D.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B%25B0%2595%25EC%2582%25AC%25EB%25B0%25A9%25EA%25B3%25B5%25EB%25B2%2594%25EB%2582%25A8%25EA%25B2%25BD%25EC%259D%258D%25EA%25B2%2580%25EC%25B0%25B0%25EB%25A1%259C%25EC%2586%25A1%25EC%25B9%2598.jpg 입니다.
뉴스1
ADVERTISEMENT

경찰은 남경읍에 대해 구속영장을 두 차례 신청했고, 이달 6일 구속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NTERWORKSMEDIA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