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 세탁방에서 ‘고양이 3마리 세탁기에 넣어’ 익사시킨 남성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at1%2B%25281%2529.jpg 입니다.
말레이시아 동물협회 페이스북

말레이시아의 한 코인 세탁방의 세탁기에 고양이 3마리를 넣어 익사시킨 남성이 체포되었다.

지난 15일(현지시간) 마이메트로 등의 보도에 따르면 12일 오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북부 케퐁에 위치한 세탁방을 찾은 여성이 세탁기 문을 열었다가 고양이들이 죽어있는 것을 보고 경찰에 신고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09339444_1309406315933232_7103826918848806081_n.jpg 입니다.
ADVERTISEMENT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06926924_1309406165933247_7317059830007818117_n.jpg 입니다.
말레이시아 동물협회 페이스북
ADVERTISEMENT

동물보호단체 등은 ‘잔혹한 범죄’라며 경찰과 수의검역부(DVS)에 즉각적인 조치를 촉구했다.

당시 폐쇄회로 TV(CCTV) 영상에는 늦은 새벽시간 한 남성이 고양이 3마리를 세탁기 안으로 넣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말레이시아 동물협회는 “영상을 보면 아무 이유 없이 고양이를 차례로 세탁기에 넣었다. 말레이시아에서 이런 일이 벌어진 것은 두 번째”라며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at1%2B%25281%2529.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07529075_1309406332599897_7766568261397640727_n.jpg 입니다.
말레이시아 동물협회 페이스북
ADVERTISEMENT

경찰과 수의검역부는 용의자를 추적해 12일 동물복지법 위반 혐의로 체포했다.

한편 2018년 9월 11일 밤에도 슬랑오르주 타만 곰박 리아 지역의 한 셀프 빨래방 건조기에 임신한 어미 고양이를 넣어 죽이는 일이 발생한 사건이 있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SI_20200715161923_O2.jpg 입니다.
현지 방송 캡처

이 사건은 3명의 남성의 범행으로, 이들은 동물복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한 명은 징역 34개월과 벌금 4만 링깃(한화 약 1120만 원), 다른 한 명은 징역 24개월, 나머지 한 명은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바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NTERWORKSMEDIA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