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딸 그림 내놔”…편의점 돌진한 30대 제네시스 운전자 지난 6월에도 행패부려 체포

img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15일 경기도 평택에서 차량을 끌고 편의점으로 돌진해 내부 집기를 다 부수는 등 난동을 피운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운전자 A씨는 이날 오후 6시께 자신의 승용차를 타고 평택시 도곡리의 한 편의점으로 돌진해 특수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현행범 체포되었다.

unnamed
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편의점으로 돌진 한 후에도 약 20분 가량 편의점 내부에서 집기를 파손하며 난동을 부렸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의 차에서 내리라는 요구에도 따르지 않았다.

68f2253f-29d9-41d2-afe8-008565c10b01
온라인 커뮤니티

결국 경찰이 공포탄 1발을 쏜 뒤에야 A씨를 체포할 수 있었다.

또한 A씨는 지난 6월에도 해당 편의점에서 행패를 부리다 현행범으로 체포된 전력이 확인되었다.

7a09fc03-e763-4c7e-9ecb-372599cb879e
미니스톱

편의점 점주의 지인에 따르면 A씨가 편의점에서 시행하던 초등학생 사생대회에 딸의 그림을 접수했지만 편의점측에서 딸의 그림을 잃어버렸다는 이유로 지난 5월부터 계속 행패를 부려왔다고 한다.

또한 A씨는 점주가 보상하겠다고 했음에도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편의점에 여러차례 방문해 난동을 부렸다 주장하고 있다.

920122f6-2798-4ef1-a70c-1dbc7f28d022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