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택배 영업소 화재.. 추석 택배 1000개 불타 “소방관 포함 3명 부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11220130015060211_4_20200929094407358.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추석 명절을 앞두고 명절 선물을 보관하고 있던 택배 영업소에 큰불이 발생하여 소방관을 포함해 총 3명이 다치고 택배 1000여개가 불에 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92823540006000.jpg 입니다.

소방 당국에 의하면 지난 28일 오후 8시 10분쯤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의 한 택배 영업소에서 불이 나 약 11시간만에 진화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BS%2B%25EB%2589%25B4%25EC%258A%25A4.gif 입니다.
KBS 뉴스

그러나 이 불로 택배 영업소 직원 조모(58)씨와 판촉물 업체 직원 윤모(63)씨 등이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92900030006000.jpg 입니다.

또한, 구조 활동에 투입되었던 소방관 김모(39)씨가 낙하물에 어깨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92900040006000.jpg 입니다.

이번 화재로인해 택배물, 콘크리트 주택, 집기류 등이 전부 타 4억여원의 재산 피해가 예상되고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