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들은 집 하나 사는 것도 힘든데..” 혼자 주택 ‘1806채’ 보유한 이 사람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m08463916.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이하)

국내 다주택자 상위 20명이 소유 중인 주택 수가 1인당 평균 400채가 넘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m27001369.jpg 입니다.

15일 통계청 자료를 보면 2018년 기준 국내에서 주택이 가장 많은 집주인은 총 1806가구를 소요중인 A씨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i325000061.jpg 입니다.

A씨는 2016년 1246가구를 소유하다 2017년에는 200채, 2018년에는 300채를 추가로 사들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aytg146003.jpg 입니다.

2018년 기준 다주택자 상위 20명의 집주인들이 가진 주택은 총 8327가구로 1인당 평균 416가구를 가지고 있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aytg420302.jpg 입니다.

특히 주택을 500가구 이상 소유한 이는 5명으로 밝혀졌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