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 학폭 배후에 ‘송하예’가 있다? .. 녹취록 공개에 송하예 소속사 대표 입장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d73f307-4dde-4430-880f-17559ffc0bfa.jpg 입니다.
imbc

송하예 소속사 대표가 또 한 번 박경 학폭 논란 배후설에 휩싸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55280_226627_116.jpg 입니다.
송하예 인스타그램

15일 송하예 소속사 더하기미디어 이성권 대표는 “송하예가 사재기 의혹으로 힘들어할때 박경 학교폭력 댓글을 봤다. 댓글 쓴 사람을 찾아 박경을 혼내주고 싶은 마음이 들긴 했지만 찾지 못했고 만난 적도 없다”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89963_399692_2315.jpg 입니다.
탑스타뉴스

또 유튜브에 공개된 음성에 대해 “친분있는 사람들과 말했던 것 뿐 감정이 격해져있었고 블락비 언급도 홧김에 한 것”이라 해명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58410_485000_1755.jpg 입니다.
탑스타뉴스

이 대표는 소속 가수 송하예에 피해가 가길 원하지 않는다 말하며 “책임 질 일이 있다면 책임을 지겠다” 전했다. 그러나 “박경을 용서할 마음은 없다” 덧붙였다.

앞서 박경은 송하예를 포함해 여러 가수들을 ‘사재기’로 저격했다. 그러나 이후 박경의 학교폭력 논란이 터지며 비판 여론이 강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80097986.jpg 입니다.
블락비 공식홈페이지

이 가운데 한 유튜버의 제보로 학교폭력 폭로가 송하예와 관련이 있다는것이 알려졌다. 15일 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이진호’는 단독을 내걸며 송하예 소속사 대표의 녹취록을 공개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878737175fce2b57.jpg 입니다.
블락비 인스타그램

공개된 녹취 파일 속 송하예 소속사 대표는 “박경 내가 지금 잡은게 있어 죽일거야. 그 XX 학폭 당한 사람 결국 찾았어. 내가 사의버 장의사한테 부탁했다. 이제 가요계에 발도 못 붙일거다. 사재기 원조는 블락비인데.. 정말 열받는다” 등의 발언을 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