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안줘서 재벌 못 만난다”…엄마 때문에 결혼 못한다며 60대 친모 폭행해 사망케 한 딸들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이하)

“재벌 등의 배우자를 만날 수 없게 한다”는 이유로 60대 친모를 폭행해 숨지게 한 세 자매가 구속되었다.

지난 19일 수원지검 안양지청 환경, 강력범죄전담부에서는 존속상해치사 혐의로 A(43), B(40), C(38)씨를 구속했다고 한다.

수원지검은 A씨 등에게 범행을 사주한 혐의로 친모의 친구인 D씨도 불구속기소 했다.

검찰에 따르면 A씨 자매는 지난 7월 24일 오전 0시 20분 부터 3시 20분 사이에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의 A씨가 운영 중인 카페에서 친어머니를 무차별적으로 폭행,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 후 약 8시간 뒤 119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고, 채무에 시달리던 A씨가 어머니에게 경제적 도움을 요청했지만 거절당하자 앙심을 품었다고 한다.

D씨는 A씨 자매에게 수년간 경제적 도움을 줬던 사이로 확인됐다.

이들은 평소 의지하던 D씨가 “재벌가, 정치인 등과 연결해 좋은 배우자를 만나게 해 줄 수 있는데 어머니가 자매들의 기를 꺾고 있으니 혼내주라”고 말해 범행을 계획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