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순 여부 조사할 예정” 동부 전방 넘어온 北 남성 신병 확보… 반나절이나 경계 뚫린 전방

25-2020-9-25-1
뉴스1

4일 함동참모본부는 동부 전방으로 넘어온 북한 남성의 신병을 안전하게 확보했다고 밝혔으며 해당 남성은 귀순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전날인 3일 오후 7시 26분께 철조망을 넘어 남측으로 내려온 남성을 이날 오전에 뒤늦게 발견했다.

1-2017-10-1-1
뉴스1

반나절의 시간 동안 전방 경계에 구멍이 뚫렸을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는 가운데 합참은 “동부지역 전방에서 감시장비에 포착된 미상인원 1명을 추적해 3일 오전 9시 50분쯤 안전하게 신병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18-2020-6-18-1
뉴스1

이어 “미상인원은 북한 남성으로 남하 과정 및 귀순 여부 등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관계기관 공조하에 조사가 이루어질 예정”이라고 전했으며 현재 북한군의 특이 동향은 없다고 말했다.

25-2020-9-25-1
뉴스1

앞서 군 관계자는 “군사분계선(MDL) 사이 중간 철조망이 있는데, 신원을 알 수 없는 인원이 중간 철책으로 이동한 것이 식별됐다”고 밝혔고, 군 당국은 문제의 지역을 수색한 결과 남쪽 윤형 철조망 상단부가 일부 눌려 있는 것을 확인해 신원미상자가 철조망을 넘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4-28-2-2-2020-7-28-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