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장부터 벽까지 다 울린다”…사진만 봐도 느껴지는 이휘재·문정원 가족 ‘층간소음’에 이웃집 몸살(영상)

14-New-Balance-Kids-Gloverall
뉴스1

지난 12일 문정원의 인스타그램에 층간소음 피해를 호소하는 아랫집 주민의 댓글이 달렸다.

아랫집 주민 A씨는 “아랫집인데요, 애들 몇시간씩 집에서 뛰게 하실거면 매트라도 제발 깔고 뛰게 하세요”라 말했다.

i15704485512
문정원 인스타그램

A씨는 “벌써 다섯 번은 정중하게 부탁드린 것 같은데 언제까지 아무런 개선도 없는 상황을 참기만 해야되나요”라며 분노했다.

27978c77-0ef2-41bd-b2dc-88bef248dafb
문정원 인스타그램

해당 댓글이 달리자 각종 커뮤니티에서는 이휘재·문정원 가족에 대한 폭로가 이어졌다.

문정원은 최근 한 TV 프로그램에 출연해 “주택으로 이사해 아이들이 맘껏 뛰어놀게 할 수 있어서 좋다”라 말했지만 문정원이 이사한 집은 단독 주택이 아닌 ‘빌라’의 2, 3층 인 것으로 밝혀졌다.

11c6442c-2802-4a1b-bf31-9b3d937fb7bb
문정원 유튜브

한 누리꾼은 “같은 빌라 살아서 주민들한테 이휘재 집 층간소음 얘기를 계속 들었다. 아랫집, 옆집에 대각선에 있는 집까지 소리가 울린다고 한다”라며 주민들의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24-kbs-KBS
뉴스1

이에 많은 누리꾼들은 “서언이 서준이가 야구하고 뛰어다니길래 주택인 줄 알았다”, “매트도 없는데 신발신고 야구하고 뛰어다니면 주변 집들 다 스트레스 받을듯” 등 이휘재·문정원 부부를 비판했다.

5-SBS-SBS-4-2020-2-5-1
뉴스1

논란이 일자 문정원은 “매트를 깔았는데도 남자아이들이라 통제가 안된다”, “맞춤 매트를 제작중이다”, “건물 구조상 해결되지 않는 문제라 저희도 속상하고 죄송하다” 등 해명했지만 누리꾼들의 부정적 반응이 이어지자 글을 삭제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