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스타 브루스윌리스 “이 시국에 노마스크?” 약국에서 문전박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llMovie.jpg 입니다.
AllMovie

미국 할리우드 스타 브루스 윌리스(65)가 ‘노 마스크’ 상태로 로스앤젤레스(LA)의 한 약국을 찾았다가 문전박대 당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ritannica.jpg 입니다.
Britannica

코로나19 3차 대유행으로 LA에서 환자와 사망자가 속출하는 상황에서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아 공개 망신을 당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ubi.jpg 입니다.
Mubi

윌리스는 지난 11일 약국 체인인 라이트에이드 매장을 방문했다. 하지만 그는 마스크를 착용하거나 스카프로도 입을 가리지 않은 상태였던 것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2143868.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노 마스크’ 차림의 윌리스를 본 매장 내 고객들은 그 자리에서 불만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다. 페이지식스는 “윌리스가 얼굴을 가리는 스카프가 있었음에도 그것을 착용하지 않아 매장에 있던 사람들이 화가 났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elevision%2BAcademy.jpg 입니다.
Television Academy

약국 직원도 윌리스에게 다가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매장에서 나가야 한다고 말했고, 결국 윌리스는 굳은 표정으로 약국을 떠났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Vulture.jpg 입니다.
Vulture

윌리스는 이후 공식 성명을 내고 “그것은 판단 착오였다”고 사과했다. 그는 “여러분 모두 바깥에서는 안전하게 계속 마스크를 쓰자”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wmtg158283.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