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의 컴백” 박지성, K리그로 돌아와 ‘이곳’에서 활동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_GettyImages-122594317.jpg 입니다.
맨유

박지성이 전북 현대와 함께하기로 결정했다. 18일 “박지성은 전북과 함께하면서 K리그에서 행정가로 변신한다. 조만간 공식 발표가 있을 것이다”라 발표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25670_225631_1329.jpg 입니다.
맨유 페이스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396792_1280.jpg 입니다.
맨유 페이스북

전북 관계자는 “(박지성과) 함께 하기로 했다. 유럽에서 경험했던 부분을 전북에 녹여줄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프로와 유소년팀에 전반적으로 도움을 주는 역할을 소화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C.22854927.1-1200x.jpg 입니다.
연합뉴스

박지성은 지난 2014년 현역 은퇴 이후 국제축구연맹(FIFA) 마스터 코스를 통해 행정가 수업을 받았다. 이후 국제축구평의회(IFAB)의 자문위원,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등을 역임해 본격적으로 행정 업무에 뛰어들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NN.jpg 입니다.
CNN

박지성이 전북과 함께 하기로 하면서 프로 팀에서는 첫 선을 보이는 것이다. 전북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 김상식 감독을 선임했고, 김두현, 이운재 코치를 데려오면서 막강 라인업을 구축한 바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IFA.jpg 입니다.
FIFA

여기에 대한민국의 전설 박지성까지 품으면서 코치진과 사무국 경쟁력까지 끌어올리는 두 마리 토끼 사냥에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7%25A8%25EC%259C%25A0%2B%25ED%258E%2598%25EC%259D%25B4%25EC%258A%25A4%25EB%25B6%2581.jpg 입니다.
맨유 페이스북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