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에 취해 골목길에 누워 잠든 50대, 출동 중이던 순찰차에 치여 사망

98235577-2
뉴스1

술에 취해 골목길에 누워있던 50대 남성이 출동 중이던 순찰차에 치여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22일 오전 1시53분께 부산 중구 대청동의 한 골목길에서 술에 취해 누워있던 A씨가 순찰차에 치여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e9e3853fceb09dd66cb0f03ad05ddb2e
뉴스1

즉시 병원으로 이송된 A씨는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중부경찰서의 한 파출소 소속의 경장 B씨가 폭행신고를 받고 출동하던 중 길가에 누워있던 A씨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차로 치고 지나간 것으로 조사됐다.

images-18
뉴스1

경찰에 따르면 당시 순찰차가 10km 속도로 서행 중이었으며 사고 장소는 이면도로에 가로등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93869900-2
뉴스1

경찰은 이번 사고로 숨진 A씨가 술에 취해 도로에서 잠들어 있었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경장 B씨에 대해서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등으로 조사 중이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원인과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2018071710145540805-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