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수연의 분위기 끝판왕 ‘레스토랑’ 근황 “현재 손님 한명도 없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1.jpg입니다
이하 TV조선 아내의 맛

배우 이필모의 아내 서수연이 코로나로 직격탄을 맞은 레스토랑 근황을 공유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jpg입니다

지난 26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서수연이 오빠와 함께 운영 중인 레스토랑에 출근해 식당에서 일하는 모습이 나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3.jpg입니다

이날 서수연이 도착한 레스토랑은 코로나 장기화 여파로 손님이 단 한 명도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1-27%2B14%253B25%253B28.JPEG입니다
이하 서수연 인스타그램

서수연은 “요즘 레스토랑이 힘들다. 예전 같으면 손님이 있을 시간인데 거리두기도 해야되고 해서 비었다. 하지만 손님이 없어도 관리는 계속해야 한다. 오빠나 매니저가 없을 땐 제가 나간다”고 말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1-27%2B14%253B25%253B32.JPEG입니다

현재 서수연은 친오빠와 함께 서울 청담동에 있는 레스토랑을 운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1-27%2B14%253B25%253B39.JPEG입니다

인테리어 디자인을 전공한 서수연은 세련된 스타일로 꾸민 레스토랑 사진을 SNS에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1-27%2B14%253B25%253B47.JPEG입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