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가 밝힌 사적으로 첫 소개팅 한 ‘남자’ 연예인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omi.jpg 입니다.
배럴 화보 / osen

전소미가 농구선수 허훈과 전화로 소개팅을 한 사실을 공개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실·검 쟁탈전’ 특집으로 꾸며져 이연복, 전소미, 유민상, 허훈이 출연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7855055-5d8d-4e40-9294-753a4f66e629.png 입니다.
라디오스타

이날 전소미는 자리에 함께 출연 한 게스트 중 한 명과 폰팅을 했었다며 허재의 아들로 유명한 농구선수 허훈을 지목하였다. 전소미는 “허재 감독님과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했을 때 ‘우리 아들과 통화 좀 하라’고 했었다”면서 허훈과 통화하게 된 과정을 설명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_20190429172046_c8e75afc.jpg 입니다.
전소미 인스타

이에 유민상은 “전소미를 며느릿감으로 좋게 본 것이 아니냐”고 말했고, 전소미는 이에 수긍하는 듯 “내가 요리를 잘한다고 하자마자 통화가 이뤄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3819767-daed-4e8d-9251-f39475399e49.png 입니다.
라디오스타

전소미의 얘기에 쑥쓰러워하던 허훈은 “나도 통화를 했을 때 많이 당황했다. 무슨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어서 ‘언제 밥이나 같이 먹자’고 했었다”며 당시를 회상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1010022774288_5e0b67b8b9d92_1024x.jpg 입니다.
osen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