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만히 있는 유기견 잡아다 강물에 던진 남자, 이유물으니 “내가 가는 길에..”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2Bsorry.jpg 입니다.
新浪网

자기가 길을 걷고 있는데 자꾸 유기견이 방해했다는 이유로 아무 죄도 없는 유기견을 강물에 내던진 남성이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실제 공개된 사진을 보면 한 남성이 강아지 한마리를 붙잡고서는 그대로 강물에 던지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져 있었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jpg 입니다.
新浪网

당시 그는 길을 걸어가고 있는데 유기견이 나타나 자꾸 길을 방해한다며 화를 참지 못하고 이와 같은 끔찍한 일을 벌였다고 한다. 남성에 의해 강물에 내던져진 강아지의 생사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rldx38qb874ro6q709d2.jpg 입니다.
新浪网

아무리 유기견이 길을 방해했다고 이렇게까지 강물에다 내던져버리는 것은 옳지 못한 일 아닌가.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명백한 동물학대”, “꼭 잡아서 엄벌해야 합니다”, “동물학대 사라져야 합니다”, “처발해라 정말” 등의 분노를 하고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49747c13ryzx0u91bt7t.jpg 입니다.
新浪网

한편 중국 내에서는 아직 동물보호를 법으로 규정하고 있지 않아 동물학대 등 사건에 대해 규제할 수 있는 방법이 따로 없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vryo38scn523gde3qn5.jpg 입니다.
新浪网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