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 ‘쌍커플 수술’ 고민중… 남은 생은 쌍커플 있게 살아보겠다”

KBS JOY 연애의참견 (이하)
AD 어버니날 선물 미리 준비하자~
모델 한혜진이 쌍꺼풀 수술을 고민 중이라고 밝혀 사람들을 놀라게했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Joy 예능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서는 28살 무쌍 고민녀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날 한혜진은 “저랑 같이 데뷔한 언니가 있다. ‘같이 쌍수를 하자. 인생의 반은 쌍꺼풀로 살아봐야 하지 않겠니?’라고 올해 약속을 했다. 그래서 심각하게 고민 중”이라고 털어놨다.
김숙이 “지금 눈이 너무 예쁘지 않냐”며 수술을 반대하자, 한혜진은 쌍커플을 만든 뒤 “봐달라”고 말했다.
보그코리아
이에 김숙은 “아니다”라며 질색하는 모습을 보였다. 주우재 역시 “아이로봇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보그코리아
[저작권자 ⓒ투데이사건사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