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잇썸, 데뷔 싱글 ‘바닐라’ 발매…차세대 걸그룹 예고 [MK★오늘의신곡]

큐브 신인 걸그룹 LIGHTSUM(라잇썸)이 ‘Vanilla’(바닐라)로 데뷔한다.


큐브에서 약 3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 라잇썸(LIGHTSUM)은 10일 데뷔 싱글 ‘Vanilla’(바닐라)를 발매하고 가요계에 첫발을 내 딛는다.

데뷔 싱글 ‘Vanilla’(바닐라)는 LIGHTSUM(라잇썸)이 만드는 특별하고 짜릿한 바닐라 맛이 평범한 하루에 마법 같은 선물이 된다’는 의미를 담았다. 새로운 것을 처음 시작할 때 느끼는 긴장 속의 짜릿함을 마치 사랑에 빠진 순간의 달콤함으로 표현해낸 곡이다.

특히, 데뷔 싱글 ‘Vanilla’(바닐라)는 마블 영화 어벤저스의 인터내셔널판 주제곡 ‘In Memories’, 오마이걸의 ‘살짝 설Ž障등을 작곡 및 편곡한 스티븐 리(STEVEN LEE)와 소녀시대, 여자친구 등의 곡을 제작한 스웨덴 싱어송라이터 캐롤라인 구스타프슨(Caroline Gustavsson), 영국 작곡가 제이. 리틀우드(J. Littlewood) 등 국내외 유수의 작가진이 참여해 긍정적인 파워를 녹여낸 하이틴 팝 댄스(Pop Dance) 곡이다.

이날 데뷔 예정인 LIGHTSUM(라잇썸)은 “세상에 저희 라잇썸이라는 이름이 알려진다고 생각하니 정말 설레고 떨립니다. 멋진 모습 보여드릴 테니 많이 기대해주세요”라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LIGHTSUM(라잇썸)의 데뷔 싱글 ‘Vanilla’(바닐라)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