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호 “하트시그널 출연 여배우, 버닝썬 등 엄청난 사건 저질러놓고 잠수탔다”

유튜브 연애부장 김용호
유튜버 김용호가 버닝썬 의혹과 관련해 또 다른 여배우 저격에 나섰다.3일 유튜브 연애부장에 올라온 영상에서 김용호는 클럽 버닝썬을 언급하며 “승리 주변에 언제든지 부를 수 있는 여배우들이 많이 있었다. 그 중 대표적인 게 송다은이다”라고 주장했다.
유튜브 연애부장 김용호
그는 “사실 송다은 씨가 엄청난 사건에 연루된 적이 있다. 그때 술자리에서 송다은 씨가 저한테 직접 고민 상담을 했다. 그래서 제가 도와드렸다”며 회상했다.
송다은 인스타그램 (이하)
이후 송다은을 잊고 지냈다는 그는 “‘하트시그널’에 나오는 걸 보고 제가 깜짝 놀랐다. 그렇게 엄청난 사건을 일으켜 놓고서 잠수 탔다가 갑자기 세상 착한 얼굴로 ‘하트시그널’에 나오더라”고 폭로했다.
김용호는 “그리고 버닝썬 사건이 터지면서 승리와의 친분, 몽키뮤지엄(승리가 운영했던 클럽)에서 일했던 게 들통나니까 (송다은이) ‘그냥 친구 사이다. 제 지인분들이 피해를 입는다’고 해명했다”고 덧붙엿다.
-->
그는 마지막으로 “이래서 여배우들이 무섭다. 드라마에서는 연기를 못하는데 현실에서 연기를 너무 잘한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실제 배우 송다은은 지난 2019년 버닝썬 사태에 연루됐다는 의혹을 받았으나 소속사 측은 “송다은 씨가 평소 승리와 개인적 친분이 있었다는 점을 확대 해석한 것일 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